• Home
  • > 자료마당
  • > 해외통신원뉴스
  • > 통신원 소식

통신원 소식

[모로코 페즈]이드 아드하명절

2018.08.23 관리자 187

 

[모로코 이드 아드하(명절)]

                                                                                     리타 벤사이드

 

 


 

올해 822(수요일)은 이드 아드하라고 부르는 모로코 이슬람 국가의 두 번째 제일 큰 명절이었습니다. 이 때 많은 사람들은 1년에 한번 3주 정도 휴식을 취하고 휴가를 씁니다. 가족은 함께 모여 이 기간 동안 최저 3일 이상씩 같이 명절을 보냅니다. 일반적인 회사원들은 휴가가 이틀이지만 먼 고향에 가면 하루 더 휴가를 받고 주말까지 합쳐서 5일을 쉽니다. 명절 2주일 전에 여자들이 음식 재료와 향신료를 사고 남자들은 1주일 전에 양을 삽니다. 그렇다면 남은 1주일 동안 양을 어디에 둘까요?


 


 


모로코 아파트 주차장에는 특별한 방이 있습니다. 각 건물마다 일반적으로 명절을 위한 양을 모아두는 방이고 명절 날은 이 방에 있던 양이 죽는 것입니다.

이드 아드하는 제가 어렸을 때부터 지금까지 가장 좋아하는 명절입니다. 페즈 시는 전통적인 도시로 2일에서 3일간 전통적인 옷을 반드시 입어야 됩니다. 명절 전에 싸웠던 사람과 꼭 화해해야 하고 명절 첫 번째 날에는 특별한 전통적인 일과가 있습니다. 이 때는 3시까지 꼭 아침을 먹어야 합니다. (기도는 10시 정도에 끝나고 양을 죽이는 시간은 11-11시반으로 특별한 불로 요리를 하고 1-130분까지 준비가 끝나면 1시간 동안 빨리 먹어야 합니다.) 

마지막으로 손님을 맞이하기 위해서 설거지와 청소를 해야 합니다.

그런데 현대 사회에서는 핵가족이 점차 많아지고 있어 가족들이 대부분 아버지 형제 또는 어머니 형제 집에서 명절을 보냅니다.

어머니 또는 아버지 형제 집에 방문할 때는 새 옷으로 방문합니다. 하지만 여성들과 남성 한 명은 집에서 계속 있어야 하고 나머지 가족들만이 다른 집을 방문합니다. 그리고 양고기는 반드시 30 % 이상 기부해야 가난한 가정 또한 행복하게 이 명절을 보낼 수 있습니다.




 

  • facebook
  • twitter